으악 암걸려!

새로운 유머사이트

http://hq1.kr 한큐!

많은방문 부탁드려용 

 

출산후 일주일동안 양가어른 못오게하면 유난스러운건가요?

G 파니 0 19

997F0E355A59682411A393


제목 어그로 죄송합니다 이십대후반 동갑커플이에요

남자친구의 사촌동생(남자)네 부부가 이번에 애를 낳았어요.

그래서 본인이 할머니랑 엄마를 모시고 대구에 가면 좋은데 못가게되서 아쉽다고 하더라고요. (여기는 부산이에요)

그래서 애낳은지 며칠이나 됐냐고 물으니까 이틀됐다고 하더라고요.

그래서 이틀밖에 안됐는데 찾아가는건 좀 그렇지않냐고 했더니, 되려 할머니몸도 안좋으신데 대구까지 찾아가면 고마워해야지 하길래,

아니 그것도 당사자가 고마워야 고마운거지 몸조리 한참 해야하는 시기에 일주일도 안되서 찾아가는건 좀 민폐일거같다고 했다가 미친듯이 싸웠어요.

 

그래서 제가 난 만약 애를 낳으면 최소 일주일 동안은 엄마랑 너(남자친구)만 보고 지냈음 한다, 우리 집안 어른들이 오시는 것도 난 내가 나서서 몸이 안좋으니 오지마시라, 최소 일주일뒤에 와줄수없겠냐 할거랬더니

그럼 그이야기를 자긴 자기 가족들한테 못하겠으니 본인 할머니한테도 제가 직접 오지마시라 이야기하라네요 ㅋㅋ

거기에 넌 좀 가족애가 없는거같다며.. 그럼 보러와서 니 안보고 애만 보고 가게하면 되겠네 하길래 뭔 개소린가 했네요.

그리고 일주일이 지나서 그때 오지말라고 니가 막았으니까 애데리고 시댁에 찾아뵈야한대요.

애낳고 일주일만에 애데리고 밖에 돌아치라고? 했더니 애는 이미 보고갔을테니까 니 혼자 찾아가면 되겠네 하는데, 진짜 전화로 이야기 하는 중이 아니었으면 머리 한대 쥐어박고 싶었어요.

거기에 만약 본인이 진짜 결혼했는데 니말대로 한다고 하면은 그렇게 말하는 제가 얄미워서라도 일주일동안 너거가족끼리 산후조리를 하든 뭘하든 니 맘대로하고 나도 내 가족들한테 가있겠대요.

 

저도 차라리 친구들이 오면은 죽는소리 편하게 할수있고 머리가 떡이져있든 몸이 퉁퉁부어있든 상관없다고, 근데 어른들이라서 싫을거같다고 이야기했더니, 본인은 어른들이라서 오시는거고 지가 막을수 없다네요.

그렇다고 얘가 평상시에 할머니한테 할머님 오홍홍하면서 예의 깍듯하게 차리는 사람도 아니고 가족들이 할머니랑도 가까이 살아서 사이가 좋아요. 근데 지 마누라가 아프니까 며칠뒤에 오실수 없겠냐 이말자체를 지 주둥이론 나불댈수 없다니까 더 기가차네요.

 

ㅋㅋ 쓰는데도 또 화나네요 아무튼 얘 입장이나 생각을 들은대로 정리하자면,

애를 낳으면 찾아가는게 당연한거고 고마워해야 하는거다 너를 위해서 찾아간거 아니냐?

거기다가 제가 한 사촌동생네 지금 찾아가는건 너무 며느리한테 배려심이 없는거 아니냐 이 말자체가 본인 엄마랑 할머니를 안좋게 이야기한거고 그 이번에 애낳은 형수가 어떤 마음일지 알지도 못하면서 니가 이렇다는둥 저렇다는둥 할 자격없다

내 친구중에 결혼한애 (남자애랑 친구인데 와이프 되는분도 우리랑 다 동갑이라 친구들끼리 갔었다더라고요)는 조리원 찾아가니까 애낳은지 3일만에 조리원에서 하는 스트레칭 하러가고 웃으면서 친구들 맞이하고 집안 어른들도 다 왓다가셨다드라 애도 안낳아본 니가 괜히 유난이다 이정도인거 같은데

 

이건 여담으로 정말 몰라서 물어보는건데 애낳고 하루이틀만에 시댁어른들 왔다가고 삼일되는날엔 조리원 프로그램에 맞춰서 스트레칭도 할수있나요? 밑에도 다찢고 몰골도 정신도 말이 아닐텐데말이에요.

제 생각은 이래요. 애낳은지 이틀만에 굳이 시할머니에 사촌네 엄마(제 남자친구의 엄마)까지 같은지역도 아닌데 찾아가서 형수한테 고마운 마음을 느끼게 해주고싶은건지 (정작 어른들은 그마음으로 가는게 아닐텐데 말이에요ㅡㅡ) 

저라고 예를 들었을때마저 내가 싫다는데도 본인 가족들 데리고와서 애를 보여줘야겠다는데 이게 진짜 나를 위한 병문안인지

평상시에도 가족애가 넘치는모습과 가부장적인 모습이 많이 보였는데 이건 그런 모습과는 별개로 이번일은 공감능력이 너무 떨어져보여서 더 화나요

출산후 일주일정도 아무도 못오게 하는게 가족애도 없고 얘 말따라 못된건가요 제가 너무 유난스러운건가요? 아 아 아


http://pann.nate.com/talk/340232846

9963A4385A5967980B1BE5

99283C385A596798366CF2

99062A385A596798178CF3

애낳고 3일만에 뭐하러 찾아가는지... 귀찮게 시리~

친구들과 재미를 공유해보세요~

 

Comments